4월 셋째 주와 넷째 주에는 코시안의집 아이들과 화랑유원지로 봄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

꽃들의 이름을 불러보기도 하고 향기도 맡으며 봄을 느껴보고

친구들과 초원 위를 뛰어놀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왔습니다.

꽃처럼 아름다운 미소 위로 파란 하늘이 펼쳐져 정겨운 봄풍경입니다.


P20190423_103531128_65EA6283-1935-4BA7-93C6-65B795BA6CBB.jpg P20190423_105952262_5465A069-8B99-45AA-A127-A736388F76DE.jpg P20190423_110525820_973E3B88-6215-49FB-BCF2-63A2F651FB9D.jpg P20190423_110809958_0110CD26-C824-4042-B6EB-016CB24E5172.jpg P20190423_110423301_A9E336BD-E474-4688-BD4F-07E3FA051AB3.jpg P20190417_105243077_F8AB442F-736D-46AC-A95A-511DBE261C9F.jpg